설교자료 | 이전설교자료                     

조회 수 10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Loading the player ...

사도바울은 삶과 죽음을 초월하는 든든한 믿음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육신을 입고 주와 따로 거하는 것보다 차라리 죽어 육신을 떠나 주와 함께 있기를 바란다고 했습니다. 그는 살고 죽는 것이 전혀 문제가 되지 않았습니다. 살든지 죽든지 오직 주를 기쁘시게 하기 원했습니다.

 

여러분은 누구를 위해 살기 원하십니까? 나 자신입니까, 아니면 주님입니까? 그리스도인은 나 자신이 아니라 주님을 기쁘시게 하며 살기를 원합니다. 왜 입니까? 첫째로, 주님이 나를 먼저 사랑하셨기 때문입니다. 바울은 “그리스도의 사랑이 우리를 강권하신다”(고후5:14)고 했습니다.

 

둘째, 주님이 나를 위해 죽으셨기 때문입니다. 그는 우리를 살리시려고 자신을 버리셨습니다. 우리는 우리가 지은 죄로 말미암아 영원한 심판을 받아 마땅한 존재였습니다. 그러나 주님은 우리를 사랑하셨습니다. 우리를 살리시려고, 십자가에서 자신을 희생하셔서 죄를 속해 주셨습니다. 

 

셋째, 우리는 이제 그리스도 안에서 새로운 피조물이 되었기 때문입니다.(17절) 누구든지 그리스도 안에 있으면 새로운 피조물이라고 하셨습니다. 이전 것은 지나가고 새 사람이 된 것입니다. 하나님은 우리가 주님을 위해 살도록 하시려고 우리를 새 사람으로 지어 주셨습니다.

 

그러면 어떻게 사는 것이 주님을 위해 사는 것일까요? 주님을 최우선으로 살아야 합니다. 주님이 우리를 위해 자신의 생명을 주셨으니, 우리도 우리의 가장 먼저 된 것으로, 가장 값진 것으로 주님께 드려야 합니다. 이것이 온전한 예배입니다. 주님을 높여드리고 그에게 경배하는 것입니다. 

Extra Form
설교자 황영태목사
구약본문 에스겔 17장 22-24
신약본문 고후 5:6-10, 14-17, 마가복음 4장 26-34
구약말씀 22. 주 여호와께서 이같이 말씀하시되 내가 백향목 꼭대기에서 높은 가지를 꺾어다가 심으리라 내가 그 높은 새 가지 끝에서 연한 가지를 꺾어 높고 우뚝 솟은 산에 심되
23. 이스라엘 높은 산에 심으리니 그 가지가 무성하고 열매를 맺어서 아름다운 백향목이 될 것이요 각종 새가 그 아래에 깃들이며 그 가지 그늘에 살리라
24. 들의 모든 나무가 나 여호와는 높은 나무를 낮추고 낮은 나무를 높이며 푸른 나무를 말리고 마른 나무를 무성하게 하는 줄 알리라 나 여호와는 말하고 이루느니라 하라
신약말씀 서신서말씀
6. 그러므로 우리가 항상 담대하여 몸으로 있을 때에는 주와 따로 있는 줄을 아노니
7. 이는 우리가 믿음으로 행하고 보는 것으로 행하지 아니함이로라
8. 우리가 담대하여 원하는 바는 차라리 몸을 떠나 주와 함께 있는 그것이라
9. 그런즉 우리는 몸으로 있든지 떠나든지 주를 기쁘시게 하는 자가 되기를 힘쓰노라
10. 이는 우리가 다 반드시 그리스도의 심판대 앞에 나타나게 되어 각각 선악간에 그 몸으로 행한 것을 따라 받으려 함이라
14. 그리스도의 사랑이 우리를 강권하시는도다 우리가 생각하건대 한 사람이 모든 사람을 대신하여 죽었은즉 모든 사람이 죽은 것이라
15. 그가 모든 사람을 대신하여 죽으심은 살아 있는 자들로 하여금 다시는 그들 자신을 위하여 살지 않고 오직 그들을 대신하여 죽었다가 다시 살아나신 이를 위하여 살게 하려 함이라
16. 그러므로 우리가 이제부터는 어떤 사람도 육신을 따라 알지 아니하노라 비록 우리가 그리스도도 육신을 따라 알았으나 이제부터는 그같이 알지 아니하노라
17. 그런즉 누구든지 그리스도 안에 있으면 새로운 피조물이라 이전 것은 지나갔으니 보라 새 것이 되었도다



복음서말씀
26. 또 이르시되 하나님의 나라는 사람이 씨를 땅에 뿌림과 같으니
27. 그가 밤낮 자고 깨고 하는 중에 씨가 나서 자라되 어떻게 그리 되는지를 알지 못하느니라
28. 땅이 스스로 열매를 맺되 처음에는 싹이요 다음에는 이삭이요 그 다음에는 이삭에 충실한 곡식이라
29. 열매가 익으면 곧 낫을 대나니 이는 추수 때가 이르렀음이라
30. 또 이르시되 우리가 하나님의 나라를 어떻게 비교하며 또 무슨 비유로 나타낼까
31. 겨자씨 한 알과 같으니 땅에 심길 때에는 땅 위의 모든 씨보다 작은 것이로되
32. 심긴 후에는 자라서 모든 풀보다 커지며 큰 가지를 내나니 공중의 새들이 그 그늘에 깃들일 만큼 되느니라
33. 예수께서 이러한 많은 비유로 그들이 알아 들을 수 있는 대로 말씀을 가르치시되
34. 비유가 아니면 말씀하지 아니하시고 다만 혼자 계실 때에 그 제자들에게 모든 것을 해석하시더라

  1. 18-10-21 대제사장 그리스도

  2. 18-10-14 무엇을 감사할까

  3. 18-10-07 결혼을 주신 뜻

  4. 18-9-30 그쟈 - 마명규목사

  5. 18-9-23 에서와 야곱의 하나님 - 김경아 목사

  6. 18-9-16 길 위의 그리스도

  7. 18-9-9 행함이 있는 믿음은

  8. 18-9-2 나의 사랑아 일어나서 함께 가자

  9. 2018-8-26 떠나는 자와 곁에 머무는 자

  10. 18-8-19 성령의 충만을 받아야 하는 이유

  11. 18-8-12 낙심한 민족을 위한 해독제

  12. 18-8-5 생명의 떡

  13. 18-7-29 사도의 기도

  14. 18-07-22 그리스도, 우리의 목자

  15. 18-07-15 하나님의 기준을 따라 산 사람

  16. 18-07-08 약한 것을 자랑하리라

  17. 18-07-01 노염은 잠깐, 은총은 평생

  18. 18-06-24 사마리아를 통과하시는 예수님

  19. 18-6-17 예수를 위해 삽시다

  20. 18-6-10 내 뜻을 버리고 하나님의 뜻대로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