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교자료 | 이전설교자료                     

조회 수 13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Loading the player ...

사랑은 견디는 힘이 있습니다. 어떤 아픔과 고통도 다시 살게 하는 능력을 머금고 있는 생명수입니다. 예수님께서는 바로 그 사랑의 위대함 앞으로 우리를 부르십니다. 당신이 그렇게 사랑하신 것처럼 우리도 그렇게 예수의 사랑으로 서로 사랑하면, 비우는 사랑, 한없이 낮추고 기다리는 사랑, 결국은 내 자아를 죽이기까지 하는 그 희생적 사랑으로 사랑하면, 감히 예수님의 친구가 된다는 특별한 부름입니다.

 

그런데 이 특별한 부름은 나의 행위와 열심 속에서 열매 맺는 사건이 아니라 복음서에 나타난 ‘탕자의 비유’처럼 아직도 거리가 먼데, 이미 그 자리에서 서서 계속해서 그 아들을 기다리고 계신 아버지의 마음에서부터 시작됩니다. 사도 바울은 그 아버지의 마음을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에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심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에 대한 자기의 사랑을 확증하셨느니라(롬5:8)’라는 말씀으로 전합니다.

 

하나님은 늘 그런 식입니다. 우리가 먼저 시작하는 법이 없습니다. 항상 먼저 찾아와 주셨고, 맨 나중까지 기다려 주셨습니다. 죄 가운데 빠져 불안에 떨며 나무 뒤에 숨은 아담에게도 “아담아 아담아 네가 어디에 있느냐” 하며 먼저 다가오셨지요? 그리고 오늘 아담 된 우리에게까지, 지금도 하나님의 얼굴빛을 피해 내 욕망의 그늘 아래 거하고자 하는 나에게까지 오시어 “그쟈” 하시며 그 고통 속에 함께 하십니다. 

 

이제 우리가 할 일은 우리 마음을 여는 것입니다. 이미 오셔서 먼저 시작하시고, 기다리는 그 분의 사랑과 희생 그리고 그 기다림의 시간 앞으로 내 마음을 여는 것입니다. 그 때 비로소 우리는 나로부터 해방된 사람이 될 수 있습니다. 자기라는 감옥 안에서, 욕심과 욕망에 붙들려, 분노와 원망을 벗삼아 살던 그 자리에서 벗어나 친구 된 예수와 더불어, 다른 이를 향해 사랑의 문을 열수 있게 됩니다. 그 열림과 만남의 역사가 바로 성도가 걸어야 할 구원의 여정입니다.

Extra Form
설교자 마명규목사
구약본문 사무엘상 20장 12-23절
신약본문 로마서 8장 31-39절, 요한복음 15장 12-17절
구약말씀 18. 여호와 하나님이 이르시되 사람이 혼자 사는 것이 좋지 아니하니 내가 그를 위하여 돕는 배필을 지으리라 하시니라
19. 여호와 하나님이 흙으로 각종 들짐승과 공중의 각종 새를 지으시고 아담이 무엇이라고 부르나 보시려고 그것들을 그에게로 이끌어 가시니 아담이 각 생물을 부르는 것이 곧 그 이름이 되었더라
20. 아담이 모든 가축과 공중의 새와 들의 모든 짐승에게 이름을 주니라 아담이 돕는 배필이 없으므로
21. 여호와 하나님이 아담을 깊이 잠들게 하시니 잠들매 그가 그 갈빗대 하나를 취하고 살로 대신 채우시고
22. 여호와 하나님이 아담에게서 취하신 그 갈빗대로 여자를 만드시고 그를 아담에게로 이끌어 오시니
23. 아담이 이르되 이는 내 뼈 중의 뼈요 살 중의 살이라 이것을 남자에게서 취하였은즉 여자라 부르리라 하니라
24. 이러므로 남자가 부모를 떠나 그의 아내와 합하여 둘이 한 몸을 이룰지로다
신약말씀 서신서말씀
9. 오직 우리가 천사들보다 잠시 동안 못하게 하심을 입은 자 곧 죽음의 고난 받으심으로 말미암아 영광과 존귀로 관을 쓰신 예수를 보니 이를 행하심은 하나님의 은혜로 말미암아 모든 사람을 위하여 죽음을 맛보려 하심이라
10. 그러므로 만물이 그를 위하고 또한 그로 말미암은 이가 많은 아들들을 이끌어 영광에 들어가게 하시는 일에 그들의 구원의 창시자를 고난을 통하여 온전하게 하심이 합당하도다
11. 거룩하게 하시는 이와 거룩하게 함을 입은 자들이 다 한 근원에서 난지라 그러므로 형제라 부르시기를 부끄러워하지 아니하시고
12. 이르시되 내가 주의 이름을 내 형제들에게 선포하고 내가 주를 교회 중에서 찬송하리라 하셨으며



복음서말씀
2. 바리새인들이 예수께 나아와 그를 시험하여 묻되 사람이 아내를 버리는 것이 옳으니이까
3. 대답하여 이르시되 모세가 어떻게 너희에게 명하였느냐
4. 이르되 모세는 이혼 증서를 써주어 버리기를 허락하였나이다
5. 예수께서 그들에게 이르시되 너희 마음이 완악함으로 말미암아 이 명령을 기록하였거니와
6. 창조 때로부터 사람을 남자와 여자로 지으셨으니
7. 이러므로 사람이 그 부모를 떠나서
8. 그 둘이 한 몸이 될지니라 이러한즉 이제 둘이 아니요 한 몸이니
9. 그러므로 하나님이 짝지어 주신 것을 사람이 나누지 못할지니라 하시더라
10. 집에서 제자들이 다시 이 일을 물으니
11. 이르시되 누구든지 그 아내를 버리고 다른 데에 장가 드는 자는 본처에게 간음을 행함이요
12. 또 아내가 남편을 버리고 다른 데로 시집 가면 간음을 행함이니라

  1. 18-10-21 대제사장 그리스도

  2. 18-10-14 무엇을 감사할까

  3. 18-10-07 결혼을 주신 뜻

  4. 30Sep
    by 관리자
    2018/09/30 Views 131 

    18-9-30 그쟈 - 마명규목사

  5. 18-9-23 에서와 야곱의 하나님 - 김경아 목사

  6. 18-9-16 길 위의 그리스도

  7. 18-9-9 행함이 있는 믿음은

  8. 18-9-2 나의 사랑아 일어나서 함께 가자

  9. 2018-8-26 떠나는 자와 곁에 머무는 자

  10. 18-8-19 성령의 충만을 받아야 하는 이유

  11. 18-8-12 낙심한 민족을 위한 해독제

  12. 18-8-5 생명의 떡

  13. 18-7-29 사도의 기도

  14. 18-07-22 그리스도, 우리의 목자

  15. 18-07-15 하나님의 기준을 따라 산 사람

  16. 18-07-08 약한 것을 자랑하리라

  17. 18-07-01 노염은 잠깐, 은총은 평생

  18. 18-06-24 사마리아를 통과하시는 예수님

  19. 18-6-17 예수를 위해 삽시다

  20. 18-6-10 내 뜻을 버리고 하나님의 뜻대로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18 Next
/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