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교자료 | 이전설교자료                     

조회 수 33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Loading the player ...
우리는 하나님께 사랑받은 자들입니다. 하나님께서 택하신 사람들이며 용서받은 사람들이며 은혜로 구원 받은 사람들입니다. 그래서 예수님은 우리에게 “남에게 대접을 받고자 하는 대로 남을 대접하라” 하셨습니다. 사랑과 대접을 받은 사람만 대접할 줄 알기에 주시는 복음입니다.

 

예수님께서 비판하지 말라 하셨는데, 비판하지 않으면 사람의 잘못을 어떻게 고칩니까? 날마다 잘한다 잘한다만 하면 자기가 진짜로 잘하는 줄 알고 고치지 않을텐데요? 이것이 대부분 비판하는 사람들의 이유입니다. 하지만 비판은 개선시키기보다 기분을 상하게 할 뿐입니다.

 

남을 비판하는 가려진 목적은 무엇일까요? 남을 위해서 일까요? 진정 남을 위한다면 그렇게 남의 고통은 아랑곳 없이 과도하고 가혹하게 비난하는 태도로 하지 않을 것입니다. 비판의 숨겨진 목적은 내가 인정 받는 것입니다. 나는 똑똑히 알고 잘하는 사람임을 드러내려는 것입니다.

 

비판하지 말아야 할 세가지 이유가 있습니다. 첫째, 상대방을 완전히 알지 못하기 때문입니다. 둘째, 아무 편견없이 철저히 공정한 판단을 내릴 자가 없기 때문입니다. 셋째, 예수께서 비판하지 말라 하셨기 때문입니다. 우리 중 누구도 남을 비판해도 될 만큼 훌륭한 사람은 없습니다.

 

예수님의 비유는 만화의 한 컷을 보는 것처럼 재미있습니다. 어떤 사람이 눈에 대들보를 끼운채 손을 앞으로 내밀고 다른 사람을 잡으려고 쫓아 갑니다. 눈에 들어있는 티를 빼주겠다는 것이지요. 비판은 자기를 못보기에 우스꽝스럽습니다. 우리는 비판 대신 사랑할 사람들입니다.

Extra Form
설교자 황영태목사
구약본문 느헤미야8:1-3, 5-6, 8-10, 고린도전서12:12-31a
신약본문 마태복음7:1-12
구약말씀 1. 이스라엘 자손이 자기들의 성읍에 거주하였더니 일곱째 달에 이르러 모든 백성이 일제히 수문 앞 광장에 모여 학사 에스라에게 여호와께서 이스라엘에게 명령하신 모세의 율법책을 가져오기를 청하매
2. 일곱째 달 초하루에 제사장 에스라가 율법책을 가지고 회중 앞 곧 남자나 여자나 알아들을 만한 모든 사람 앞에 이르러
3. 수문 앞 광장에서 새벽부터 정오까지 남자나 여자나 알아들을 만한 모든 사람 앞에서 읽으매 뭇 백성이 그 율법책에 귀를 기울였는데
5. 에스라가 모든 백성 위에 서서 그들 목전에 책을 펴니 책을 펼 때에 모든 백성이 일어서니라
6. 에스라가 위대하신 하나님 여호와를 송축하매 모든 백성이 손을 들고 아멘 아멘 하고 응답하고 몸을 굽혀 얼굴을 땅에 대고 여호와께 경배하니라
8. 하나님의 율법책을 낭독하고 그 뜻을 해석하여 백성에게 그 낭독하는 것을 다 깨닫게 하니
9. 백성이 율법의 말씀을 듣고 다 우는지라 총독 느헤미야와 제사장 겸 학사 에스라와 백성을 가르치는 레위 사람들이 모든 백성에게 이르기를 오늘은 너희 하나님 여호와의 성일이니 슬퍼하지 말며 울지 말라 하고
10. 느헤미야가 또 그들에게 이르기를 너희는 가서 살진 것을 먹고 단 것을 마시되 준비하지 못한 자에게는 나누어 주라 이 날은 우리 주의 성일이니 근심하지 말라 여호와로 인하여 기뻐하는 것이 너희의 힘이니라 하고
신약말씀 서신서말씀
12. 몸은 하나인데 많은 지체가 있고 몸의 지체가 많으나 한 몸임과 같이 그리스도도 그러하니라
13. 우리가 유대인이나 헬라인이나 종이나 자유인이나 다 한 성령으로 세례를 받아 한 몸이 되었고 또 다 한 성령을 마시게 하셨느니라
14. 몸은 한 지체뿐만 아니요 여럿이니
15. 만일 발이 이르되 나는 손이 아니니 몸에 붙지 아니하였다 할지라도 이로써 몸에 붙지 아니한 것이 아니요
16. 또 귀가 이르되 나는 눈이 아니니 몸에 붙지 아니하였다 할지라도 이로써 몸에 붙지 아니한 것이 아니니
17. 만일 온 몸이 눈이면 듣는 곳은 어디며 온 몸이 듣는 곳이면 냄새 맡는 곳은 어디냐
18. 그러나 이제 하나님이 그 원하시는 대로 지체를 각각 몸에 두셨으니
19. 만일 다 한 지체뿐이면 몸은 어디냐
20. 이제 지체는 많으나 몸은 하나라
21. 눈이 손더러 내가 너를 쓸 데가 없다 하거나 또한 머리가 발더러 내가 너를 쓸 데가 없다 하지 못하리라
22. 그뿐 아니라 더 약하게 보이는 몸의 지체가 도리어 요긴하고
23. 우리가 몸의 덜 귀히 여기는 그것들을 더욱 귀한 것들로 입혀 주며 우리의 아름답지 못한 지체는 더욱 아름다운 것을 얻느니라 그런즉
24. 우리의 아름다운 지체는 그럴 필요가 없느니라 오직 하나님이 몸을 고르게 하여 부족한 지체에게 귀중함을 더하사
25. 몸 가운데서 분쟁이 없고 오직 여러 지체가 서로 같이 돌보게 하셨느니라
26. 만일 한 지체가 고통을 받으면 모든 지체가 함께 고통을 받고 한 지체가 영광을 얻으면 모든 지체가 함께 즐거워하느니라
27. 너희는 그리스도의 몸이요 지체의 각 부분이라
28. 하나님이 교회 중에 몇을 세우셨으니 첫째는 사도요 둘째는 선지자요 셋째는 교사요 그 다음은 능력을 행하는 자요 그 다음은 병 고치는 은사와 서로 돕는 것과 다스리는 것과 각종 방언을 말하는 것이라
29. 다 사도이겠느냐 다 선지자이겠느냐 다 교사이겠느냐 다 능력을 행하는 자이겠느냐
30. 다 병 고치는 은사를 가진 자이겠느냐 다 방언을 말하는 자이겠느냐 다 통역하는 자이겠느냐
31. 너희는 더욱 큰 은사를 사모하라






복음서말씀
1. 비판을 받지 아니하려거든 비판하지 말라
2. 너희가 비판하는 그 비판으로 너희가 비판을 받을 것이요 너희가 헤아리는 그 헤아림으로 너희가 헤아림을 받을 것이니라
3. 어찌하여 형제의 눈 속에 있는 티는 보고 네 눈 속에 있는 들보는 깨닫지 못하느냐
4. 보라 네 눈 속에 들보가 있는데 어찌하여 형제에게 말하기를 나로 네 눈 속에 있는 티를 빼게 하라 하겠느냐
5. 외식하는 자여 먼저 네 눈 속에서 들보를 빼어라 그 후에야 밝히 보고 형제의 눈 속에서 티를 빼리라
6. 거룩한 것을 개에게 주지 말며 너희 진주를 돼지 앞에 던지지 말라 그들이 그것을 발로 밟고 돌이켜 너희를 찢어 상하게 할까 염려하라
7. 구하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주실 것이요 찾으라 그리하면 찾아낼 것이요 문을 두드리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열릴 것이니
8. 구하는 이마다 받을 것이요 찾는 이는 찾아낼 것이요 두드리는 이에게는 열릴 것이니라
9. 너희 중에 누가 아들이 떡을 달라 하는데 돌을 주며
10. 생선을 달라 하는데 뱀을 줄 사람이 있겠느냐
11. 너희가 악한 자라도 좋은 것으로 자식에게 줄 줄 알거든 하물며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께서 구하는 자에게 좋은 것으로 주시지 않겠느냐
12. 그러므로 무엇이든지 남에게 대접을 받고자 하는 대로 너희도 남을 대접하라 이것이 율법이요 선지자니라

  1. 19-2-17 곡식과 가라지

    그리스도인들은 예수 믿는 일이 얼마나 즐겁고 신나는 일인지를 잘 압니다. 그래서 다른 사람들에게도 이 복음을 전해 주려고 합니다. 그런데 어떤 사람들은 복음을 받아들이지 않을 뿐만 아니라, 전하는 우리들까지 미워하고 거절합니다. 하나님은 왜 그들을 ...
    Date2019.02.17 Views17
    Read More
  2. 19-2-10 쉼을 주는 새 멍에

    예수께서 “수고하고 무거운 짐 진 자들아 다 내게로 오라 내가 너희를 쉬게 하리라” 고 말씀하신 것이 얼마나 고맙고 감사한 일인지 모릅니다. 세상에서 삶의 무게를 견디지 못하고 쓰러질 때, 믿는 자를 위로하시고 붙들어 일으켜 주시는 주님 ...
    Date2019.02.10 Views42
    Read More
  3. 19-2-3 사랑은

    사랑 받기를 원치 않는 사람은 없습니다. 모두가 사랑 받기를 원합니다. 하지만 사랑을 베풀어 주는 자는 많지 않습니다. 왜 그럴까요? 참 사랑은 주는 것인데, 받는 것이 사랑인 줄 알기 때문입니다. 주는 사랑이 더 행복합니다. 그 행복은 받는 사랑에 비할 ...
    Date2019.02.03 Views48
    Read More
  4. 19-1-27 받고자 하는 대로 대접하라

    우리는 하나님께 사랑받은 자들입니다. 하나님께서 택하신 사람들이며 용서받은 사람들이며 은혜로 구원 받은 사람들입니다. 그래서 예수님은 우리에게 “남에게 대접을 받고자 하는 대로 남을 대접하라” 하셨습니다. 사랑과 대접을 받은 사람만 대...
    Date2019.01.27 Views33
    Read More
  5. 19-1-20 나를 따라 오라

    예수께서 세상에 오셔서 만민을 구원하시는 사역을 하실 때, 제자들을 선택하시고 부르시고 훈련하셨습니다. 예수께서 세상을 떠나 하늘로 가실 때에, 제자들에게 그를 대신하여 이 땅에 하나님의 나라를 전파하는 일을 분부하셨습니다. 제자는 예수님의 사랑...
    Date2019.01.20 Views28
    Read More
  6. 2019-1-13 평화를 비는 기도

    한반도에 진정한 평화가 오기를 우리 모두는 고대하고 있습니다만, 아직 그 봄의 계절은 멀기만 한 것 같습니다. 세계 곳곳에는 지금 이 순간에도 전쟁과 싸움이 벌어지고 있고, 가까운 우리의 이웃들 사이와 가정에도 불화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우리에게 참 ...
    Date2019.01.13 Views30
    Read More
  7. 2019-1-6 나는 주의 말씀을 바라나이다

    2019년 새해의 첫 주일을 맞아 주님 앞에 나온 성도 여러분들과 안동에 속한 모든 가족들에게 올 한해도 하나님의 은혜와 평강이 넘치시기를 기원합니다. 급변하는 한반도 상황과 세계 정세 속에서 올해도 우리는 한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불확실한 시대를 살...
    Date2019.01.06 Views20
    Read More
  8. 19-01-01 세상에 희망을 주는 교회

    Date2019.01.01 Views32
    Read More
  9. 18-12-30 한 몸으로 부르심을 받은 교회

    다사다난했던 한 해의 마지막 주일을 맞이했습니다. 우리나라와 민족, 교회와 개인의 삶을 여기까지 인도하신 하나님께 감사를 드립니다. 교회는 몸이요, 그리스도는 머리가 되십니다. 성도들은 몸의 각 지체들로서 세상을 섬기도록 부르심을 받은 하나님의 대...
    Date2018.12.30 Views27
    Read More
  10. 18-12-25 구주께서 나신 자리

    Date2018.12.25 Views15
    Read More
  11. 18-12-23 기다리는 마음4 - 거룩

    예수님의 강림을 기다리는 대림절 넷째 주일에 우리가 준비할 마음은 거룩함입니다. 거룩하신 아기 예수께서 마리아의 몸에 강림하신 것처럼, 성도 여러분의 마음에도 아기 예수께서 강림하여 주시기를 바랍니다. 하나님은 우리에게 예수와 함께 거룩함을 선물...
    Date2018.12.23 Views18
    Read More
  12. 18-12-16 기다리는 마음3 – 조건 없는 사랑

    하나님은 주님의 자녀들인 우리를 조건 없는 사랑으로 사랑하시며 우리를 기뻐하십니다. “너의 하나님 여호와가… 너를 잠잠히 사랑하시며”(습3:17절)라고 말씀하십니다. 세상에는 공짜가 없습니다. 뭔가 싼 값에 살 수 있을 것 같은 광고...
    Date2018.12.16 Views32
    Read More
  13. 18-12-09 기다리는 마음2-회개

    세례요한은 회개의 세례로 예수님을 맞을 준비를 하였습니다. 이 세례는 오늘 우리가 받는 세례와 같을까요 다를까요? 다릅니다. 요한은 물로 세례를 주었지만, 예수님은 불과 성령으로 세례 주십니다. (눅3:16) 세례가 의미하는 것은 죄를 회개함과, 변화된 ...
    Date2018.12.09 Views27
    Read More
  14. 18-12-02 기다리는 마음1-소원

    대림절은 예수 그리스도의 강림하심을 기다리는 절기입니다. 예수님은 악인들을 심판하시고, 의인들을 구원하시려고 다시 오십니다. 기다림을 통해 우리는 주님을 간절히 사모하는 마음을 가져야할 것입니다. 초대교회 성도들은 재림을 간절히 소원하여 &ldquo...
    Date2018.12.02 Views46
    Read More
  15. 18-11-25 모압 심판 선언

    하나님은 교만한 자를 심판하시고 겸손한 자를 높이 드십니다. 유다의 멸망과 애굽의 멸망을 선언한 예레미야는 이제 모압을 하나님께서 심판하실 것이라고 선언합니다. 그들은 자신들이 이룩한 화려한 도시들을 자랑하며 교만했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은 교만...
    Date2018.11.25 Views38
    Read More
  16. 18-11-18 고집대로, 말씀대로

    오늘 본문은 새벽기도 때 하고 있는 큐티 본문으로 정했습니다. 예레미야는 남유다가 바벨론에게 멸망할 때에 활동했던 선지자입니다. 본문은 유다의 마지막 왕인 시드기야가 바벨론에 끌려간 후, 남은 백성들이 예레미야에게 자신들이 어찌해야 할지를 하나님...
    Date2018.11.18 Views41
    Read More
  17. 18-11-11 죽은 후의 심판과 영원을 위한 보험

    예수 그리스도께서는 대제사장으로서 우리를 위해 자신을 제물로 드려서 단번에 영원한 성소에 들어가셨습니다. 이는 우리가 죽어 심판 받을 때에 죄를 용서 받고 구원에 이르도록 하기 위함입니다. 이 사실이 오늘 우리의 삶에 어떤 영향을 줍니까? 첫째, 값...
    Date2018.11.11 Views45
    Read More
  18. 18-11-04 신앙교육, 생존을 위한 몸부림

    신명기는 가나안 입성을 앞둔 이스라엘 백성들에게 모세가 설교한 내용입니다. 거듭신(申) 신명기는 두번째 주신 말씀입니다. 가나안 땅은 하나님이 주신 축복의 땅으로서 젖과 꿀이 흐르는 비옥한 땅인데, “그리하면”, 즉 명령을 행하면 복을 받...
    Date2018.11.04 Views43
    Read More
  19. 18-10-28 너희는 복이 있다

    올해는 루터의 종교개혁 501주년이 되는 해입니다. 한국교회가 작년에 500주년을 보내면서 개혁하자는 말은 많았지만 말대로 실천되기 보다는 교회가 실망스런 모습을 보인 것이 더욱 많아 민망합니다. 그러나 하나님께서는 또다시 교회갱신주일을 주시고 말씀...
    Date2018.10.28 Views42
    Read More
  20. 18-10-21 대제사장 그리스도

    예수 그리스도는 모든 인류를 위한 대제사장이십니다. 대제사장은 구약시대에 이스라엘 백성들의 죄를 위해 하나님께 제사를 드리는 직무를 맡은 사람을 말하는데, 어떻게 예수님이 대제사장이 되실 수가 있습니까? 그리고 그것이 오늘 우리와 무슨 관계가 있...
    Date2018.10.21 Views45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