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감상실
2002.07.03 16:36

영화 "Mission" 음악

조회 수 2021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수정 삭제

야만의 땅 라틴 아메리카에 진리를 전하고자하는 산 크를로스 선교회 소속의 가브리엘 신부는 몇 동료 신부들의 죽음으로 결국 험악한 지형의 폭포수 위에 사는 과라니족들을 선교하는데 성공한다. 용병 출신의 원주민들을 팔아버리는 야만성을 서슴없이 하는 노예상인 로드리고는 자신의 부인과 동생이 서로 사랑함을 알고 격분해 결국 동생을 죽이고 만다. 그는 그런 식민지적 잔혹성에 반성을 했다기 보다는 동생을 죽였다는 죄책감으로 가브리엘 신부를 따라 사죄의 길을 걷는다. 과라니족은 자기의 형제를 팔아 넘긴 로드리고를 용서하고 로드리고는 가브리엘을 도와 원주민들만의 복음으로 가득찬 왕국을 건설하려한다. 하지만 교황청은 스페인과 포르투칼의 이권 다툼에 끼여 폭풍 위, 보금의 땅을 초토화시키는 것을 묵인하고 만다.

- 성품과 인간형이 서로 상반된 예수회의 두 신부, 가브리엘와 로드리고 신부는 바로 '기독교적 사랑'과 '사회적 정의'라는 선택의 기로에 선 주인공들이었다. 그들은 스페인과 포르투칼의 영토 분쟁 속에 있는 과라니 족이 카톨릭을 따르는 포르투칼로부터 보호하고자 원주민들과 함께 피땀 흘러 이룩한 선교구가 예수회와 포르투칼의 관계를 염려한 교회에 의해, 악명높은 노예 제도를 합법화한 포루트칼 왕의 식민지에 편입되자 이들의 희생은 불가피하다고 원주민들에게서 떠나라고 한다. 마침내 로드리고는 청빈, 정결, 순명, 그리고 교황께 순종이라는 예수회의 4가지 허원 중에서 순종의 맹세를 버리고 원주민들을 위한 명예로운 죽음을 택한다. 이 때 가브리엘 신부는 이렇게 말한다. "자네 손을 피로 물들이면 모든 것이 수포로 돌아가네. 자네는 하나님께 목숨을 바쳤잖나. 하나님은 사랑이야." 가브리엘 신부는 평화 주의자이지만 그는 평화주의도 능동적인 힘을 발휘하려한다. 인디오들과의 생활 이후 가브리엘 신부는 교회에 대항하는 힘을 자신의 내부에서 발견한다. 가브리엘 신부는 무기를 쥐지는 않지만 인디오의 마을을 떠나라는 교회의 명령을 거부한다. 가브리엘 신부는 교황청의 철수령에 회의를 느끼고 마지막까지 신이란 무엇인가를 외치며 방황한다. 그는 마침내 신앙의 힘은 바로 사랑이라는 해답을 얻은 뒤에 무기없이 싸움에 나선다. 전투에 나서기 전 축복을 구하러 온 로드리고에게 가브리엘 신부는 이렇게 말한다. "할 수 없소. 당신이 옳다면 하나님이 지키시겠지, 하지만 옳지 않다면 축복은 무의미해. 무력이 정당하다면 사랑이 설 자리는 없었집니다. 틀림없이 그럴것야. 나는 그러한 세상에서는 살아갈 힘이 없어짐니다. 축복도 할 수 없소, 로드리고." 마침내 스페인 군대의 막강한 화력과 병력 앞에 하나씩 쓰러져가는 원주민과 사제들. 그리고 복음의 땅은 불길로 휩싸이고 만다. 살아남은 과라니 족의 아이들이 모여서 폭포의 더 높은 상류로 올라가는 마지막 장면에서 추기경이 숨진 두 신부와 원주민들에 대한 독백과 요한복음 1장 5절로 끝맺고 있다. "표면적으로는 신부 몇몇과 과라니 족의 멸종으로 끝났고 저는 살아남았읍니다. 그러나 저는 죽고 그들은 살았읍니다. 왜냐하면 사랑은 죽을 수가 없기 때문입니다. 그들은 영원히 산 자의 기억 속에 남아있을 겁니다." "빛이 어둠을 비추되 어둠이 깨닫지 못하더라." 로드리고나 가브리엘 두 사제 모두 카톨릭교가 가난한 자와 억압받고 있는 자를 구원하고 해방시키는 일에 앞장서야한다는 점에 있었서는 일치된 견해를 보이고 있다. 그러나 그리스도의 사랑과 사회적 활동을 어떻게 조화시키는가 하는 문제가 두 성직자들을 괴롭히고 마침내 각각 다른 순교의 길을 걷게 만든다. 과연 어느 쪽이 더 설득력이 있을가? 복음의 진리와 정치적 참여 사이에서의 선택은 로드리고와 가브리엘 신부의 비극적인 순교가 있은 지 1세기가 지난 오늘 날에도 여전히 현대의 많은 성직자들을 괴롭히고 있는 딜레마로 남아있다.

- 영화 음악의 거장 엔니오 모리꼬네가 음악을 맡아 그의 절정기 실력을 발휘하고 있다. "On Earth As It Is Heaven"은 미션의 주제음악으로 Baruet School 합창단의 합창과 남미 민속음악을 연주하는 Incantation이 토속적이면서도 경건하고 서정적인 아름다움이 넘치는 곡이며, 나머지 곡들에서도 전율을 느낄 정도의 아름다움으로 채워져 있다.

<연속 감상>

01> On Earth as ith is in Heaven
02> Falls
03> Gabriel's Oboe
04> Ave maria Guarani
05> Brothers
06> Vita nostra
07> Climb
08> The Mission
09> River
10> Gabriel's Oboe
11> Te Deum Guarani
12> Asuncion
13> The Sword
14> Miserere

 


  1. 음악감상실 개설

    Date2002.06.04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1928
    Read More
  2. 바흐의 칸타타 80번 "내 주는 강한 성이요"

    Date2002.06.04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930
    Read More
  3. "Voices from the Holy Land"

    Date2002.06.04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028
    Read More
  4. 러시아 볼쇼이 합창단 한국성가

    Date2002.06.05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964
    Read More
  5. Anthology of Sacred Music

    Date2002.06.06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1887
    Read More
  6. Music from Slavonic Orthodox Liturgy

    Date2002.06.06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1819
    Read More
  7. 성가합창 모음

    Date2002.06.07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765
    Read More
  8. 흑인 영가 모음

    Date2002.06.08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862
    Read More
  9. 구약성경의 음악

    Date2002.06.11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012
    Read More
  10. 대나무 파이프오르간

    Date2002.06.11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219
    Read More
  11. Russian Orthodox Music

    Date2002.06.13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1673
    Read More
  12. 바흐의 "마리아의 찬가"

    Date2002.06.16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1840
    Read More
  13. 모짜르트의 "레퀴엠"

    Date2002.06.17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545
    Read More
  14. "Gloria" 모음

    Date2002.06.17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002
    Read More
  15. "Amazing Grace" 모음

    Date2002.06.21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541
    Read More
  16. 구노의 "장엄미사"

    Date2002.06.21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900
    Read More
  17. 영화 "Mission" 음악

    Date2002.07.03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021
    Read More
  18. 아 하나님의 은혜로(편곡 찬송가 합창)

    Date2002.07.14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3648
    Read More
  19. 최훈차 콰이어의 성가

    Date2002.07.14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082
    Read More
  20. 뮤지칼 "Jesus Christ Superstar"(1)

    Date2002.07.22 Category음악감상실 By관리자 Views201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Next
/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