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53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는 모두 무엇인가를 예배하도록 지음받았습니다.

우리가 겪고 있는 죄와의 싸움,우리가 처해있는 낙심되는 상황,

우리가 살아가는 목적을 상실한 이면에는 우리의 마음을 차지하고자하는

거짓신들의 전쟁이 존재합니다.이는 모든 그리스도인들을 각성 하도록 돕습니다.



If an egg is broken by an outside force,life ends.

If an egg is broken by an inside force, then life begins.

Great things happen from the inside.



만일 한개의 알이 외부의 힘으로 깨어지면 생명은 끝이납니다.

그러나 내부의 힘으로부터 깨어지면 생명이 시작됩니다.

위대한일은 내면에서부터 일어나는 것입니다.



우리 안동인들도 내면의힘으로부터 깨어지면 생명이 시작되듯이

구역별로 내면의 힘을 키워 서로 사랑합시다.남을 탓하지맙시다.

내가 헛되이 보낸 오늘은 어제 죽은이가 그렇게 갈망하던 내일임을 상기합시다.

(Harvard대학 도서관에 붙어있다는 명문30훈중에서

Today that you wasted in the tomorrow that a dying person wished to live)



하나님께 부르짖는 파스칼의 기도처럼

당신의 공의로 인해 제가 마치 나락에 떨어진 것과 같은 상황에서도 제가 불신자처럼

행동하지 않도록 은혜를 베풀어 주시옵소서.



건강한 영성은 건강한 몸에서 나옵니다.

사도 바울의 표현처럼 우리 몸이 “귀히 쓰는 그릇이 되어 거룩하고 주인의 쓰심에 합당하며

모든 선 한일에 준비함이 되게하여 주시옵소서 “



조각의 본질이 돌을 버리는 것이듯 그리스도의 형상을 본 받는다는 것의 본질도 자아를 버리는것입니다. 예수님의 말씀대로 우리는 자아를 버려야만, 최고의 자아,가장 아름다은 자아,가장 진실한 자아,가장 영원한 자아,그 분에게 가장 가까운 자아를 얻을 수 있습니다.



조각가 로렌조 도밍게르는 이렇게 말했습니다. “돌은 스스로 돌이 되길 고집한다,예술가는 그 돌이 예술이 되길 바란다” 하나님앞에서 우리의 모습이 그렇지 않은가요?

하나님은 우리안에 “자아”라는 돌에 갇힌 그리스도의 형상을 풀어 주기 위해서 예수가 아닌 모든 것을 깨기 시작하십니다.



그리스도인이 가야 할 십자가 길은 평탄한 길이 아닙니다.

때로는 살을 에이는듯한 고통을 겪기도하고

불쑥불쑥 튀어 나오는 이기적인 자아가 훼방을 놓기도 합니다.

그러나 예수님이 장차 누리 실 기쁨 때문에 십자가의 고통을 참으신 것처럼

우리도 그분의 형상처럼 변 할 것을 믿고 나아가면 기쁨으로 그 길을 갈 수

있다는 것을 알아야합니다.



오 주여 우리를 불쌍히 여기소서!



오늘 예배 강단에서 선포하신 목사님의 말씀이 어린이로부터 노인에 이르기까지 모든 예배자의 심령을 각성시켜 주의 영광과 나라를 위해 헌신을 결단케 하여 주시옵소서.



우리의 모든 것을 아시는 우리 주 예수그리스도 이름 받들어 기도 드리옵니다.아멘







  • ?
    김동형 2013.03.31 17:36
    알의 께어짐이 외부의 힘이냐, 내부의 힘이냐, 에 따라
    알은 생과 사의 상반된 결과가 온다는 말씀과
    돌은 스스로 돌이기를 고집한다는 말씀이 생각을 깊어지게 하는군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한글에서 작업한 내용 복사해서 붙여넣기 file 관리자 2017.09.10 140
공지 2016 이전의 홈피 에러 등의 편집, 수정 완료 admin 2016.12.28 106
1743 기독교인의 나라사랑, 교회사랑-한국장로신문 논단 2 file 이 효 종 장로 2013.07.17 466
1742 재동초등학교-모교 사전(國語辭典)기부 이기주 2013.07.12 347
1741 2013 여름 비전파워 비전캠프 [키즈/청소년/청년] 비전파워 2013.07.07 171
1740 2013년도 6월에 드리는 두 번째 드리는 선교편지 엔세나다에서 안요섭선교사 2013.07.03 271
1739 키우시고 말리시는 분은 2 김영석 2013.07.02 369
1738 안동 산우회 7월 행사 안내 임헌우 2013.06.24 198
1737 안수집사 2차선거 결과 공고 박진 2013.06.23 304
1736 교적카드입니다. 필요하신분 다운받아사용하세요~ file 관리자 2013.06.21 183
1735 안수집사 선거1차 결과 공고 박진 2013.06.19 293
1734 항존직 선거 2차 결과 공고 김 영석 2013.05.27 452
1733 안동 산우회 6월 행사 안내 임헌우 2013.05.26 222
1732 당회장님께 김동형집사 2013.05.25 571
1731 Re..당회장님께 황영태 2013.05.25 420
1730 2013.05.26기도문 2 비암 2013.05.22 321
1729 2013년 5월 19일 항존직 선거결과 공고 김영석 2013.05.21 432
1728 여전도회 다문화 가정 초청 행사 2013.05.10 274
1727 아버님의 독특한 교훈 비암 2013.05.08 218
1726 가수 인순이의 이야기[퍼온글] 1 이종서 2013.05.06 317
1725 귀농 일기 김영석 2013.05.03 320
1724 안동산우회 5월 산행 안내 임헌우 2013.04.29 351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97 Next
/ 97